커피 전쟁으로 본 1등 죽이기 마케팅 전략

어젠 “맥도널드”와 “던킨”측에서 커피 관련 보도자료를 동시에 배포했나 봅니다. 일부 언론은 단독으로, 일부 언론은 “저가 커피 전쟁” 등의 야마로 묶어 기사화하고 있습니다. 불황이 깊어지면서 국내에서도 스타벅스와 커피빈 등 정통 커피 브랜드들의 입지가 좁아지고 있다. SPC그룹이 운영하고 있는 도넛 전문 브랜드 던킨도너츠는 불황기 소비자들의 가격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자사의 `오리지널’ 커피 가격을 2천200원에서 1천900원으로 낮춘다고 3일 밝혔다…(중략) 한국맥도날드는 지난 1월 에스프레소 커피브랜드 `맥카페(McCafe)’를 론칭한 이후 20여일간의 커피 매출을 집계한 ê²°ê³¼ 작년 동기 대비 약 62% 증가했다고 3일 밝혔다. 연합뉴스, 기사입력 2009.02.03 10:47 『별다방.콩다방 위협하는 `저가 커피’』 기사 중 일부 “별도 콩도 잊어라” 라는 카피로 무장한 맥카페(McCafe)의 도발적인 광고로 ‘커피전쟁’이 시작 되었는데요. […]